Company

News

News

[오늘의 CEO]박종선 인포보스 공동대표

rmacjs95 (Donghyun Kim) 2020-06-03 15:38:01
https://www.businesswire.com/news/home/20190506005258/en/SendBird-Series-Reaches-102-Million-Extension-Capitalize

출처 : https://www.etnews.com/20200325000118?fbclid=IwAR0HAyDa1OPr56xoGzpiIvEW1wU3G26GIHkO8wsVlbGsVZD7E5RN-M4qcHY




“국내 자생식물 유전체 70종을 해독하고 유전체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했습니다. 국내에서 미래를 찾는 것이 아니라 의약 산업 중심인 미국에서 천연물신약 시장을 개척하고자 합니다.”



박종선 인포보스 공동대표는 미국 시장 조사를 하느라 여념이 없다. 박 대표는 25일 “현재 70종의 국내 자생식물 유전체 DB를 분석했으며, 이를 총 100여종으로 확대하기 위해 약 3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국내에서는 천연물신약에 대한 인식이 낮을 뿐만 아니라 '신약'이라는 명칭조차 사용할 수 없어 국내보다는 선진 의약 시장에서 인포보스의 경쟁력을 보여 주고자 한다”며 자신감을 피력했다.


[오늘의 CEO]박종선 인포보스 공동대표

인포보스 구성원은 박 대표(서울대 농업생명과학 농업과학협동과정 박사)뿐만 아니라 선임연구원·연구원 모두 환경생태공학, 생명공학 등 식물과 연계된 분야의 전문가다. 식물 자원화와 활용을 고민하고 이를 활용할 가장 기초가 되는 유전체 데이터를 분석했다.



박 대표는 “유전체 데이터는 특정 생물의 모든 정보를 담고 있다”면서 “식물은 인류가 가장 오랜 시간 활용한 자원으로, 이들의 잠재력은 무궁무진하다”고 강조했다.



식물유전체는 생소하지만 신약 개발, 건강기능식품 등 다양한 시장이 열려 있다. 유전체 데이터는 개체의 모든 정보를 담고 있어 체계적인 분석으로 사람이 알고자 하는 정보를 찾아낼 수 있다. 식물 유전체 분석을 이용해서 사람에게 어떤 유용한 식물 물질이 있는지 찾고 이를 바탕으로 신약, 건강기능식품에 적용하면 된다. 최근 자체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특정 식물 유전자가 인간 질병 치료에 유효한지 예측하는 '메타프리-AI'도 개발했다. 향후 신약 개발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인포보스는 국내 자생식물 유전체 70여종을 해독해 DB를 구축했으며, 세계에 공개된 식물 유전체도 수집해 현재 638종 1986개 유전체 데이터를 확보했다.



이를 바탕으로 한국정보화진흥원 주관 '2019 빅데이터78 플랫폼 및 센터 구축사업'에 참여, 산림 빅데이터 플랫폼 분야의 유전체 빅데이터 부문 센터사업자로 참여하고 있다. 인포보스는 올해 유전체 데이터의 본격 판매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 대표는 “활용성이 높은 국내의 모든 유전체 데이터를 해동하고 분석하는 것을 목표로 국내 식물자원의 산업으로의 다양한 활용을 끌어내고자 한다”면서 “미국법인 설립으로 주요 제약사와 함께 데이터 분석자료 판매 등 새로운 사업 영역을 구축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오늘의 CEO]박종선 인포보스 공동대표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Copyright @ 2019 - 2020 InfoBoss. Inc
670, Seolleung-ro,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
Current version :1.0.5 (Lastupdate : 2020-06-03 15:07:12)